Global Monitor

현대모비스,ESG 경영으로 지속가능한 미래 만든다.

  • 국내 금융·산업
  • 2020-11-30 17:08
  • (글로벌모니터 김수헌 기자)
현대모비스가 ‘공동 번영 추구’, ‘사람과 사회발전’, ‘깨끗한 지구 환경’ 의 세가지 핵심 철학을 바탕으로 지속가능한 미래가치 확보에 주력하고 있다.

회사는 “경제, 사회,환경분야에서 균형있는 발전을 실현하기 위해서”라고 밝혔다.

현대모비스가 중소협력사에 첨단 시험설비를 무료로 제공해 기술역량 개발에 앞장서고 있다.현대모비스 기술연구소 전경(사진제공=현대모비스)

이미지 확대보기

현대모비스에 따르면,협력사들의 기술경쟁력 확보를 위해 최신 특허를 개방하고,지적재산권 공개와 무상 이전을 실시하고 있다.지난해 현대모비스의 특허 개방과 이전 건수는 약 200건에 육박한다.

협력사 스스로 기술개발이 가능하도록 연구개발비도 지원하고 있다.현대모비스가지난해 협력사를 대상으로 실시한 신제품 기술개발 지원 금액은 200억원에 이른다.

국제 표준을 충족하는 시험시설이 부족한 중소 협력사에는 고가의 연구시험설비를 갖춘 시험실을 적극 개방해 기술역량 확보를 지원하고 있다.지난해 국내외 현대모비스의 연구개발 시설을 활용한 협력사의 시험∙테스트 장비 사용 횟수는 2천3백여 건에 이른다.

한편 현대모비스는 생산 및 경영 활동에서 환경 영향을 최소화하기 위해 ‘기후변화 대응 리더’라는 환경경영 비전을 수립했다.오염물질로 인한 환경영향을 최소화하기 위하여 국내 공장을 비롯한 협력사의 제조 공정에서 오존층 파괴 물질 사용을 금지하고 있다.

현대모비스가 A/S 부품 우수 협력사 중 한 곳인 우진공업에 감사의 마음을 담아 계절 과일을 선물하고 있다. 사진 왼쪽 정면에 현대모비스 통합구매실 박종원 상무(첫 번째)와 우진공업 류시혁 대표이사(두 번째)(사진제공=현대모비스)

이미지 확대보기


회사 관계자는 “2003년부터 올해까지 18년째 전국 우수 협력사에 감사와 격려의 마음을 담아 여름철 계절 과일을 선물하고 있다”고 말했다. A/S 부품에 대한 고객 만족도를 극대화하기 위해 협력사들의 책임 공급이 그만큼 중요하기에,우수 협력사에 감사의 마음을 표하기 위해서다.

현대모비스 직원이 모바일 QR코드 방식으로 코로나19 피해 극복을 위한 자발적 기부 캠페인에 참여하고 있다.(사진제공=현대모비스)

이미지 확대보기


현대모비스는 지난해 전국 1,300여 개 부품대리점과 협력사를 대상으로 무상 안전점검 서비스를 진행했다. 코로나19가 가장 심각했던 올해 4월에는 자금난에 처한 부품 대리점에 긴급 경영 지원을 실시하기도 했다.

한편, 현대모비스는 주주가치 제고 및 주주권익 보호를 위해 이사회 내 위원회인 투명경영위원회를 두고 있다.내부거래 투명성 및 윤리경영 추진에서 나아가,주주의 권익보호 등에 대한 심의를 설치 목적에 추가하여 주주소통 확대 노력을 지속하기 위함이다.

회사 관계자는 “지속가능한 미래를 만들어가는 아름다운 동반자의 사회책임경영 전략을 바탕으로ESG 경영에 힘쓰고 있다”면서 “그 결과 가장 공신력 있는 평가로 알려진 2020년 DJSI(Dow Jones Sustainability Index)평가에서 2019년 69점보다 대폭 향상된 76점의 평가를 받았다”고 말했다.

현대모비스와 대한산업안전협회 전문기사가 경기도 남양주에 위치한 대리점의 시설물의 안전점검을 점검하고 있다.(사진제공=현대모비스)

이미지 확대보기


이는 상위 10%에 해당하는 점수로 세계적으로 현대모비스가 ESG 경영에 성과가 있다는 것을 보여준다고 회사는 설명했다.

이밖에도 FTSE4GOOD 지수에 편입되는 등 FTSE(Financial Times Stock Exchange), 한국기업지배구조원, CDP(Carbon Disclosure Project) 등에서도 좋은 점수를 받고 있으며, 더욱 향상된 점수를 목표로 하고 있다.

댓글 작성

0/1000